아이디 또는 비밀번호가 일치하지 않습니다! 계정 찾기 다시 시도
( 오늘 방문자 수: 86,  총 방문자 수: 22,467 )
토론토 김치맨 홈피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1947년 4월에 태어나서 한국에서 27년 살고서 캐나다 토론토로 이민 온 김치맨입니다.
1974년 이민 온 이래 50년 가까이 토론토와 그 인근 지역에서 살아오고 있습니다.
누구나 그런다 하지요?
"내가 살아 온 얘기를 책으로 써낸다면? 아마도 열권도 더 넘을겁니다."
75평생을 파란만장하게 살아온 김치맨 역시!
앞으로 얼마동안이나 이런 저런 얘기를 할 수 있을 지 모르지만,
사는 날까지는 버티어보아야 하겠지요?
B
richmond
게시판 ( 전체 게시글 수: 148 )
richmond
8708
시장(Mayor)이 지난 12년간 two job 뛴거야?김치맨 2022-05-19


우리 동네(지역) 주간신문 Sachem 기사에 부정확한 표현이 있기에
그 신문사에 다음과 같이 리포트했습니다.  
 

Report An Error


Haldimand, meet Progressive Conservative Party of Ontario candidate Ken Hewitt


CANDIDATE NAME: Ken Hewitt
RIDING: Haldimand-Norfolk
PARTY: Progressive Conservative Party of Ontario
AGE: 54
OCCUPATION: Ken has served as mayor of Haldimand County for the past 12 years. Previously, he worked as a professional financial planner for 30 years.
++++++
Mr, Ken Hewitt is 54 years old and he has been the mayor for the last 12 years. It means that he can not work as a PFP for 30 years, unless he became a PFP at the age of 12 years old. Right? 

즉, Ken Hewitt MPP 후보는 54세! 그런데 12년간 할디맨드 카운티 시장으로 재직 중(현직)
그런데 기사에는 Previously, he worked as a professional financial planner for 30 years. (시장이 되기 전 previously 30년동안 PFP로 일했다 했습니다. 그렇다면 42세 때 시장에 당선되기 전에 30년간 PFP 로 일했다는 게 되고! 그는 12세때 PFP  자격증 취득???? (실은 30년전인 24세때부터 재정상담가로 일했겠지요?)

개떡같이 말해도 찰떡으로 알아들으라 했지만!
영어를 쓰는 기자가 그런 실수(Error)를 저지르면 안되겠기!
김치맨이 한마디 했던 것!

그 결과: 즉각 다음의 답변이 왔지요.
 

Hi Tony,

 

Thanks for flagging that for us. Ken has been the mayor of Haldimand for the past 12 years, and has been a professional financial planner for 30 years (overlapping).

 

We’ve updated the article to make the timeline more clear.

 

Best,

Tamara

Ken 이 시장으로 일한 지난 12년동안에도 professional financial planner (PFP)로 계속 일해왔다는 얘기?
그럼 Ken 은 지난 12년간 two job 뛴거야? (Moonlighting- have a second job in addition to one's regular employment)
암튼! 그렇습니다.
+++++++
Haldimand, meet Progressive Conservative Party of Ontario candidate Ken Hewitt
https://www.thespec.com/local-haldimand/news/provincial-election/2022/05/16/haldimand-meet-progressive-conservative-party-of-ontario-candidate-ken-hewitt.html
 

150621
richmond
김치맨 2022-05-19

수정된 후
 

CANDIDATE NAME: Ken Hewitt

RIDING: Haldimand-Norfolk

PARTY: Progressive Conservative Party of Ontario

AGE: 54

OCCUPATION: Ken has served as mayor of Haldimand County for the past 12 years and has worked as a professional financial planner for 30 years.

조금 고치긴 했지만! 시장 재직중에도 계속 PFP 로 일 해왔다는 의심을 품게 하는 표현이군요.
Ken has served as Mayor.....and before he became the mayor he had worked as a PFP. 로 했어야????

150622
richmond
8708
OPP investigate break-in at Cayuga business (Sachem.ca)김치맨 2022-05-18

Ontario Provincial Police investigate break-in at Cayuga business

 

Tue., May 17, 2022

 

The Haldimand detachment of the OPP is investigating a report of a break-in at a Cayuga Street North business in Cayuga.

 

According to Const. Mary Gagliardi, the alleged break-in happened sometime between May 11 at 7 p.m. and May 12 at 9:30 a.m.

 

“The cash register was stolen, containing approximately $350. Police canvassed the area for video surveillance and are still viewing footage,” Gagliardi said in an email. “This is still under investigation.”

 

Tony Lim is the owner and operator of Cayuga Variety, and he told the Sachem in an email, “As the next-door business owner and operator, I am very concerned about the incident ... I was shocked when I heard the story of what happened to my neighbour.”

Lim said he's been at the location since October 2007, and has never had a problem before.

“I hope and wish nothing serious would happen to me and (my) store,” he said.

 

The OPP is asking anyone with information regarding this incident to call 1-888-310-1122. To remain anonymous, call Crime Stoppers at 1-800-222-8477 (TIPS) or leave a message online at www.helpsolvecrime.com. You may be eligible to receive a cash reward of up to $2,000.

Police are reminding residents to contact them if they see any suspicious individuals or vehicles in their neighbourhoods.

 

https://www.thespec.com/local-haldimand/news/2022/05/17/ontario-provincial-police-investigate-break-in-at-cayuga-business.html

150617
richmond
김치맨 2022-05-18

Tony Lim is the owner and operator of Cayuga Variety, and he told the Sachem in an email, “As the next-door business owner and operator, I am very concerned about the incident ... I was shocked when I heard the story of what happened to my neighbour.”

Lim said he's been at the location since October 2007, and has never had a problem before.

“I hope and wish nothing serious would happen to me and (my) store,” he said.
+++++
위는 김치맨네 바로 옆 가게에 도둑이 들었다는 얘기 듣고 동네 주간신문기자에게 이멜로 코멘트한 내용입니다.

150618
richmond
8708
캐나다의 아포스티유 협약(Apostille Convention) 가입을 촉구합시다.김치맨 2022-05-18


검색해보니! 한국(South Korea)은 그 '아포스티유 협약'에 가입돼 있는데!
후진국인 캐나다는 아직 가입이 안돼있습니다.

그래서 오타와대사관에서 규정대로 일 처리를 한 것이고!
민원의 대상이 된 것 같습니다.

이제는 우리 동포들이 나서서 캐나다가 이 '아포스티유 협약'에 가입하도록 촉구해야만 하겠습니다.

토론토한인회와 노인회, 여성회 등 동포단체들에서 합심해서 청원운동을 전개하면 좋겠습니다.
캐나다 연방의회 청원 또는 Change.org Petition 등으로....
****
Apostille Convention (From Wikipedia, the free encyclopedia)
The Convention of 5 October 1961 Abolishing the Requirement of Legalisation for Foreign Public Documents, also known as the Apostille Convention, is an international treaty drafted by the Hague Conference on Private International Law (HCCH).
1961년에 체결된 협약은 금년 4월 현재 122개국이 가입돼있다. 한국은 2007년 7월에 가입됐는데 동남아시아와 아프리카의 후진국들과 캐나다는 아직도 미가입국이다. (캐나다시민으로서 매우 부끄럽군요!)

https://en.wikipedia.org/wiki/Apostille_Convention

150614
richmond
김치맨 2022-05-18


Why is Canada Not a Signatory to the Hague Apostille Convention?
https://www.idocscanada.ca/2020/05/why-is-canada-not-a-signatory-to-the-hague-apostille-convention/

150615
richmond
김치맨 2022-05-18
How do I apostille a document in Canada?
Getting the Canadian equivalent to an apostille is a three-step process
  1. Step 1 – prepare your document for processing. ...
  2. Step 2 – authenticate your document at Global Affairs Canada in Ottawa. ...
  3. Step 3 – legalize your document at the embassy or consulate of the country in which you will be using your document.
150616
richmond
8708
토론토의 2개의 한인노인회를 하나로 통합하자구요? 왜????김치맨 2022-05-16


토론토 내의 2개의 한인노인회를 하나로 통합하자구요?
왜 그리 해야만 되는지? 꼭 통합해야만 되는지?
어느 누구든지 답변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생각들을 좀 해봅시다.
블루어 소재 한인노인회는 1976년 설립됐고
한카노인회는 2010년 8월 사단법인 등록에 이어 2013년 자선단체(Charity) 등록을 마쳤습니다.

혹시나! 12년전에 한카노인회를 따로 만들어야만 한다!
주장했던 동포노인들이 이 글 보고 계시다면?
무어라 소감/의견 좀 내 주시기 부탁드립니다.

오랜 세월(30년 넘게!) 존재해온 한인노인회를 두동강 내서
한카노인회를 설립한 낸 동포들이 무슨 책임을 걸머져야 하지 않겠습니까?

어쨋거나! 두개의 노인단체의 통합 방법론을 얘기하기 앞서!
그 통합이 이루어져야만 하는 대의명분과 실리에 대한 얘기들이
선행돼야만 한다 생각합니다.

+++++
(캐나다한국일보)
 

"합동총회서 통합결의 해야"
노인회 단합위한 한인사회 제안-(1)

조 욱 ([email protected]) -- 16 May 2022 01:47 PM
 

김정희 토론토한인회장과 백경락 전 한인회장은 토론토 안 2개의 노인회 통합을 위한 방법론으로 '비대위 설립'과 '합동총회 개최'를 제안했다.(하략)

https://www.koreatimes.net/ArticleViewer/Article/146620

150608
richmond
김치맨 2022-05-16

아시는 분은 이미 오래 전부터 아시고 있었겠지만!
토론토 한인동포사회에는 동포단체들에서 회장, 이사 등
직책을 맡아보기를 매우 좋아하는 분들이 꽤나 많습니다. 

어떤이들은 한인회, 노인회, 실협, 봉사회, 재향군인회, 자유총연맹, 향우회 등
여러 단체들을 돌아다니면서 무슨 직책들을 맡아
명함 만들어 뿌리고 다니기도 합니다.

물론 그분들은 자신들이 순수하게 자원봉사 하고 있다고 주장하겠지만!
매사에 의심이 많은 김치맨은 그분들의 순수성을 100% 믿어주지는 않습니다.

실제로! 무슨 단체의 부회장 횡령사건도 일어났고......  
어느 단체는 국세청 감사 받아 난처한 처지가 됐고!
또 어느 단체는 사무직원이 거액을 횡령! 결국 자선단체 지위 박탈됐고!

아무튼 그렇습니다.  
 

150609
richmond
8708
트레이닝 기간에 시급을 안주는데 불법 아닌가요? (캐스모 펌)김치맨 2022-05-16



Talk터놓고말해요(비댓X) 트레이닝 기간에 시급

 
Catherine12 추천 1 조회 720 22.05.16 14:49 댓글 7
 

게시글 본문내용

트레이닝 기간에 시급을 안주는데 불법아닌가요?

++++++++++++++
(김치맨 댓글)

How do I file a complaint against my employer in Ontario?
Contact the Employment Standards Information Centre at:
416-326-7160.
toll free in Ontario: 1-800-531-5551.

Filing an Employment Standards Claim
https://www.apps.labour.gov.on.ca/eclaim/d08bb914-35a1-4297-9f68-5da918925608/prerequisites

그 업소가 어디입니까?
제가 연락해서 시급 주도록 설득해보겠습니다.
그리고 님께서 노동청에 신고하시겠다면 도와드릴 용의있습니다.
김치맨 9058700147 (text/카톡/전화) 이멜 [email protected]naver.com

150607
richmond
8708
옥빌 불륜남을 찾습니다 (캐스모 링크)김치맨 2022-05-16


 

옥빌 불륜남을 찾습니다

작성자Badass|작성시간22.05.15|조회수3,691

* 내용이 좀 그래서 원문을 펌하지 않고 그저 링크 겁니다.
관심 흥미 없으신 분은 그냥 패스하시기 바랍니다.
김치맨 9058700147

https://m.cafe.daum.net/skc67/2wXo/67764

150606
richmond
8708
토론토총영사관은 이전해야!김치맨 2022-05-15


한국정부에서 그 영사관건물을 구입할 적에 크게 잘못했다는 비판여론이 있었습니다.
왜냐하면 그 건물은 역사적유물(Historic Building)으로 지정돼 있어,
증축 또는 개축이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한국정부에서 그 건물을 매각하고 보다 편리하고 쓸모있는 건물로
이전하는 결단을 내리면 참 좋겠습니다.

누구를 위해 토론토총영사관이 존재하는가요?
영사관에서 근무하는 한국정부의 공무원들, 총영사 및 영사들~!
그들의 편의를 위해서 영사관이 현재의 그 위치에 서 있어야만 할까요?

주 토론토 대한민국 총영사관
Consulate General of the Republic of Korea in Toronto
555 Avenue Rd, Toronto, ON M4V 2J7 (416) 920-3809

*대통령 집무실도 과감하게 옮기는데! 토론토총영사관 이전 못하겠어요? 이전합시다!
 

+++++
 

"주차불편 참아라, 전화메시지 남겨라"

캐나다 한국일보 ([email protected]) -- 13 May 2022 01:24 PM

토론토공관 '교민불편 해소·보호' 목적 무시하는 듯

https://www.koreatimes.net/ArticleViewer/Article/146592

 

150602
richmond
김치맨 2022-05-15

Visitor Parking Lot Update

DATE

2020-06-18
 

The Consulate General of the Republic of Korea in Toronto has an update regarding the usage of its parking facility.

 

1. The Consulate General of the Republic of Korea in Toronto (hereafter the "Consulate") is taking recent security measures and safety situations, and have unfortunatley decided to close the Consulate's parking lot commencing on June 17th (Wed), 2020.

 

2. The decision has been made after considering the increase of risk in safety, security, and quarantine. Alike other ROK's oversea departments and foreign government agencies in Canada, the Consulate has decided to enhance security measures by prohibiting the entrance of outside cars. We ask for your understanding.

 

3. Thus, the Consulate recommend visitors to use nearby parking lots and enter the consular service section of the Consulate by using the central entrance. Attached you could find available parking lots nearby.

 

Thank you.

 

150604
richmond
8708
들깨 씨앗 나눔합니다 김치맨 2022-05-13


 

들깨 씨앗 나눔합니다


저희 집 뒤 야외주차장에 만들어 놓은 텃밭에서 거둔 들깨씨앗을
소량씩 무료로 나누어 드립니다.


들깨는 어디서나 잘 자랍니다.
콘도나 아파트에서도 화분에 심어 기르면서
깻잎을 따 먹어도 됩니다.


제게 연락 주시면 편지봉투에 넣어 우체국 통해 보내드리겠습니다. (우송료 없음)
*성함 영문 이니셜과 주소 알려주시면 됩니다.


신청: 김치맨 905 870 0147 (Phone/Text/카톡/카톡아이디 sienna3022)

* 들깨는 밭에 한번 심으면 가을에 씨가 떨어져 내년 봄에 다시 자랍니다. 

150595
richmond
김치맨 2022-05-13

사진에서.....잎이 넓거나 큰건 모두 다 잡초(Weed)입니다.(게으른 농부?)
오늘 처음으로 물을 주었습니다.
이제부터는 비가 언제오나? 일기예보에 신경 좀 써야합니다.
물주기는 고역!
기껏 애써서 물 주었는데 다음날 비가 오면 크게 실망! ㅋ

150597
richmond
8708
우크라이나 전쟁피난민 김치맨 2022-05-12


캐나다의 우크라이나인 (Ukrainian Canadians)는 현재 200만명쯤으로 추산된다.
(2016년 센서스 160만명)

백인종에 속해있어 유색인종으로 분류되지 않는다.
그들중 많이 사람이 캐나다연방정부와 각 주정부 정계에 진출했다.
온주 재무장관과 주수상을 지낸 Ernie Eves 를 비롯해서 각 주수상, 주총독, 시장, MP & MPP 들도 다수이다.

또한! 전쟁피난민들을 돕겠다는데 그 누가 나서서 반대할까?
반대의 목소리 크게 내면....인정머리 없는 자린고비 같은 인간으로 취급 받게 될 게 아닌가?

그리고 여행허가증 받아 캐나다땅 밟은 전쟁피난민(War Refugees)들 중에서 전쟁 끝난 후
자기나라로 돌아갈 사람이 얼마나 될까?
절대다수가 난민수당 받으며 캐나다에 정착할 것이다.

*****

전세기로 우크라난민 데려온다
연방정부 900명 수송키로

캐나다 한국일보 ([email protected]) -- 12 May 2022 08:25 AM


https://www.koreatimes.net/ArticleViewer/Article/146550

150589
richmond
8708
음식점 창업하기 (김하일 칼럼 펌) 김치맨 2022-05-11
2017-05-17
음식점 창업하기

 

 

음식점 창업하기


필자의 컬럼을 읽은 몇몇 분들로부터 음식점을 해 보고 싶은데 어떻게 시작하면 좋겠느냐는 문의를 받았다.  대부분 요식업에 경험이 전혀 없는 분들이다.   필자의 경험을 토대로 이런저런 조언을 해 드리긴 했으나 사실 그리 간단한 일은 아니다.


당연하지만 가장 좋은 방법은 우선 내 식당을 차리기 전에 경험을 해 보는 것이다.   

 

위험을 많이 줄일 수 있을 뿐 아니라, 과연 내 적성, 내 형편에 맞는 일인가 미리 확인할 수 있어서 좋다.  그러나 실제로 나이가 좀 있는 사람들이 식당에 취업하기란 쉽지가 않다.  경험은 없고, 나이는 많은 사람을 써 줄 식당도 없을뿐더러 어찌어찌 취업을 한다 해도 일의 강도를 버텨 내기가 쉽지 않다.  또한 요리를 배우기 위한 것이 아니고 식당 경영에 관한 전반을 배우고자 하는 것이 목적인데 취업 해 하루 종일 주방에서 설거지만 하다 와 가지고는 6개월을 일해도 주방 일의 극히 일부만을 경험 할 수 밖에 없다.  


한국에는 위치와 메뉴 선정부터 조리 기술, 직원 교육, 마케팅까지 도와 주는 창업 컨설턴트라는 직업을 가진 사람들이 있어 ‘전수 창업’이라는 방법으로 도움을 받을 수 도 있으며, 수많은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이 있어 선택만 잘 하면 큰 실패 없이 안정적으로 요식 업계에 발을 들여 놓을 수 있는 길이 있다.  그러나 이곳 캐나다의 현실은 한국과 많이 다르다.  


오늘은 필자에게 문의를 했던 분들에게 해 주었던 조언들을 정리해 보고자 한다.  

 

물론 필자가 창업 전문가도 아니고 이 분야에서 누구를 코치 할 만큼 많은 식견과 다양한 경험을 가진 것은 아니니 그저 한 사람의 생각일 뿐 정답이라고 말 할 수는 없을뿐더러 이런 일에 정답이란 있을 수 없다는 것과 요식업 경험이 없는 초보 창업 희망자를 대상으로 하는 글임을 전제하고자 한다.

 

1.    기존 식당 매입

 

권리금을 주고 기존 식당을 매입하는 방법으로 가장 손쉽기는 하지만 몇 가지 주의 할 점이 있다.   현재 주인의 역할이 무엇인지 확인 해야 한다.  주인이 직접 주방장의 역할을 하고 있다면 피하는 것이 좋다.  현재 아무리 장사가 잘되고 있다 하더라도 주인의 음식 솜씨를 한두 주 만의 트레이닝 기간에 모두 전수 받을 수 는 없으며 새로이 주방장을 영입한다 해도 음식 맛이 달라져 기존의 맛에 이끌려 오는 단골 손님들로부터 외면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게다가 매상 체크하면서 어림 계산했던 수익도 새 주방장의 인건비만큼 줄어든다.  또한 이 경우 가급적 메뉴의 종류가 많지 않은 전문점이 유리하다.  조리 기술을 전수 받기도 용이할 뿐 아니라 직접 조리를 하지 않더라도 메뉴의 레시피 화가 가능 해 향후 주방 인력이 바뀌는 일이 있더라도 음식 맛을 유지하기에 용이하기 때문이다.  이런 경우에 식당 인수 후 섣불리 뭔가 잘해 보려는 시도는 하지 않는 게 좋다.  한 3개월 과거 주인이 하던 메뉴, 인력, 시스템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개선점을 찾아 조금씩 바꾸어 가는 것이 현명하다.   선무당이 사람 잡는다고 경험도 없는 사람이 급작스럽게 모든 것을 바꾸려 들면 반드시 부작용이 따른다.  한 3개월은 손님조차도 주인이 바뀌었다는 사실을 모를 정도로 과거와 똑같이 운영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2.    기존 식당 인수 후 주력 메뉴 변경


투자 비용을 최소화 할 수 있으나 적지 않은 리스크가 따른다.   찾기에 용이한 일은 아니지만 괜찮은 로케이션에서 고전하면서 문닫기 직전의 식당들도 더러 있다.  이런 식당을 싼값에 인수하여 본인이 원하는 메뉴로 바꾸어 개업한다.   요식업 경험이 많은 사람들이 선호하는 방법이지만 경험이 없는 사람들에겐 철저한 준비와 조력자가 필요하다.   메뉴를 새로 개발하고, 직원들을 새로 뽑아 교육해야 하며 적정 매출 수준에 도달하기까지 시간이 많이 걸릴 수 있으므로 충분한 운영 자금을 확보 해 두는 일도 중요하다. 주방 장비 교체부터, 새로운 간판 부착, 내부 공사, 식기 류 구매, 여러 행정적인 절차까지 해야 할 일이 꽤 많다.  경험이 있는 사람으로부터 도움을 받지 못하면 쉽지 않은 방법이다. 일의 우선순위를 잘 따져 철저히 계획을 세우지 않으면 가만히 앉아 시간을 낭비하는 일이 생길 수 있으니 경험자의 조언을 들어 가급적 세부적인 계획을 세워 두어야 한다.  또한 본인이 직접 요리를 하지 않을 생각이라면 생각하고 있는 메뉴를 실제 구현해 줄 요리사를 미리 섭외 해 지속적으로 의견을 나누고 전체 메뉴에 대한 개괄적인 생각들을 확정 해 두어야 한다.  

 

3.    비어 있는 장소 또는 다른 업종의 장소를 찾아 식당으로 변경


여러 가지로 매우 위험한 방법이다.  주방 공사를 위해 각종 퍼밋들을 받아 공사를 해야 하며 공사나 인스펙션 과정에서 예상치 못했던 문제가 발생하여 많은 시간을 소비하게 되는 일이 생긴다.  또한 술 라이선스를 새로 받아야 하는데 이 또한 적지 않은 비용과 시간이 소요되며 극단적인 경우 라이선스가 나오지 않아 낭패를 보는 일도 있다.  권리금이 없고 내가 원하는 모양을 만들 수 있다는 장점은 있으나 공사에 소요되는 비용과 시간을 생각하면 매우 위험한 방법이며 특히 초보 창업자라면 가급적 피해야 하는 다소 무모한 방법이다.

 

4.    프랜차이즈


강력한 장점이 있는 반면 위험도 있어 꼼꼼히 잘 따져 보고 선택해야 한다.  장점으로는 전혀 경험이 없는 사람도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쉽게 시작할 수 있다는 점을 들을 수 있으며 또한 이미 영업 중인 매장을 통해 영업 상태, 주 고객층, 음식의 품질 등을 미리 확인 해 볼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반면 신규 메뉴, 레시피 변경, 마케팅 활동 등을 본인 의지대로 할 수 없거나 할 필요가 없는 단점이자 장점이 있으며 본부에 납입하여야 하는 각종 비용이 발생 할 수 있다.  

 

특히 초기에 본부에 납입하는 비용 이외에 어떤 추가 비용이 발생하는지 꼼꼼히 따져 보아야 한다.  업체에 따라 매월 매출액의 일정 부분을 로열티로 납입해야 하는 경우도 있으며 주기적인 레노베이션을 강요 받는 경우, 식 재료의 일부 또는 전부를 반드시 본부를 통해 구매해야 하는 조건이 있는 경우 등이 있으므로 본인이 감당할 수 있는 조건인가 잘 따져 보아야 한다.    또한 리스 계약을 본인이 건물주와 직접 맺지 않고 본부와 맺는 경우도 있으니 리스 조건도 살펴 보아야 한다.

 


이상 설명한 내용은 필자가단순히 필자의 경험과 생각을 적은 것으로 이외에도 다양한 방법으로 음식점을 창업할 수 있다.  요식업은 경험이 없는 사람들이 선뜻 시작하기 쉽지 않고 실패 가능성도 많은 것이 틀림없지만 한편으로는 초기에 좀 고생해 기반을 닦아 어느 정도의 매출 수준에 도달하고 나면 적잖은 재미를 맛볼 수 있는 도전 해 볼만한 비즈니스 이다.
 

김하일 Harry Kim
한국서 LG 근무
1999년 캐나다이민
벤처사업(FillStore.com), 편의점,
현재 반(Vaughan) 지역에서 한국라면 전문점(Mo Ramyun) 운영중
289-597-8810
[email protected]

 

150588
더보기
전체리스트 보기
위로가기

Page 1 of 0